양아치

안랩은 창업자와 아주 많이 닮은 회사여서 창업자가 좋은 이미지의 기업가 혹은 학자 노릇을 할때 같은 수준의 이미지를 지키기 위해 노력했다. 공교롭게 창업자가 정치인으로 실패를 거듭하며 여느 구태 정치인 뺨치는 수준으로 도덕적 베이스라인을 낮추자 어김없이 회사가 양아치 회사로 변모해가고있다. 애석한 일이다.

양아치

답글 남기기

아래 항목을 채우거나 오른쪽 아이콘 중 하나를 클릭하여 로그 인 하세요:

WordPress.com 로고

WordPress.com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 로그아웃 /  변경 )

Google+ photo

Google+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 로그아웃 /  변경 )

Twitter 사진

Twitter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 로그아웃 /  변경 )

Facebook 사진

Facebook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 로그아웃 /  변경 )

%s에 연결하는 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