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종인

김종인의 경제 민주화를 앞세운 권위주의적 통치 방식은 자유민주주의를 앞세워 독제를 했던 몇명의 대통령과 묘하게 겹치는 부분이 있다. 해서 그를 앞세운 민주당이나 문재인을 지지할 수 없지만, 민주당에서 마음이 떠났기 때문에 좀더 객관적으로 논평하자면, 김종인이 민주당에 영입되어서 정치적으로 좋은 역할을 하고 있다고 생각한다. 그동안 민주당은 온건한 진보인척하다가도 결정적인 순간 보수로 돌아서기를 반복했다. 그때마다 지지자들의 혼란과 상처가 깊어졌음은 물론이요, 내가 보기에는 소속당의 국회의원들 중에도 당황스러운 이들이 많았을 것같다. 민주당은 결론적으로 결정적인 순간에 새누리당과 같은 선택을 해왔다. 그 중간 과정의 제스쳐만 제거하면 민주당은 완전한 수구 보수 정당일 뿐이다. 그 제스쳐까지 제거해 버리려는 게 김종인의 판단인 것 같다. 그게 득표에 유리하다고 판단했나본데, 그럴지 어떨지는 모르겠지만, 수구 보수가 진보의 제스쳐를 걷어낸 것은 그 자체만 놓고 보면 바람직한 일이라 생각한다.  문재인이 김종인을 대타로 세운건 시사하는 바가 적지 않다. 민주당으로 정권이 바뀌어도 정책적으로 새누리와 다를 게 없을 것이다.  좋은 사람이 보수적인 정책을 쓰느냐 혐오 스러운 사람이 보수적인 정책을 쓰느냐의 차이가 나에게 무슨 의미가 있단말인가. 연애하는 것도 아닌데.

김종인

답글 남기기

아래 항목을 채우거나 오른쪽 아이콘 중 하나를 클릭하여 로그 인 하세요:

WordPress.com 로고

WordPress.com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 로그아웃 /  변경 )

Google+ photo

Google+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 로그아웃 /  변경 )

Twitter 사진

Twitter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 로그아웃 /  변경 )

Facebook 사진

Facebook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 로그아웃 /  변경 )

%s에 연결하는 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