웃기기만 해봐

부부관계에서 중요한 것은 이성적 대화가 아니라 유머와 농담이란게 지난 일년간 몇가지 시행착오를 통해 얻은 지혜다. 아내 앞에서 나는 개그맨 부럽지 않은 각종  개인기로 무장한 우수운 사람이 되는데 가만 생각해보니 내가 딱히 유머러스한 사람이기 때문에 그런게 아니라 아내가 내 앞에서 언제든 웃을 준비를 하고 있기 때문인것 같다.   그러니 부부관계에서 중요한건 유머와 농담에더해 어디 웃기기만 해봐라 박장대소 해줄테다 하는 개그콘서트 관람객의 마음가짐이라  할 수 있겠다.

웃기기만 해봐

답글 남기기

아래 항목을 채우거나 오른쪽 아이콘 중 하나를 클릭하여 로그 인 하세요:

WordPress.com 로고

WordPress.com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 로그아웃 /  변경 )

Google+ photo

Google+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 로그아웃 /  변경 )

Twitter 사진

Twitter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 로그아웃 /  변경 )

Facebook 사진

Facebook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 로그아웃 /  변경 )

%s에 연결하는 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