날 위로하려거든

여전히 사운드의 우주를 유영하는 윤상과 세월호 시국을 절묘한 연애가사로 풀어내 박창학의 콤비 플레이. 특별히 이번엔 박창학의 가사가 빛난다.  윤상에게는 이례적인 싱글 발표인데 그또한 수긍이간다.

날 위로하려거든

답글 남기기

아래 항목을 채우거나 오른쪽 아이콘 중 하나를 클릭하여 로그 인 하세요:

WordPress.com 로고

WordPress.com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 로그아웃 /  변경 )

Google+ photo

Google+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 로그아웃 /  변경 )

Twitter 사진

Twitter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 로그아웃 /  변경 )

Facebook 사진

Facebook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 로그아웃 /  변경 )

%s에 연결하는 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