드래곤 길들이기2

RnKKnV4

투슬리스의 매력은 여전하고, 영상미는 업그레이드 되었다. 하지만 스토리는 아쉬움이 남는다. 2편에서는 투슬리스와 히컵이 잠시나마 갈등 상황에 놓이게 되는데, 1편에서 히컵과 투슬리스가 친해지는 과정 정도의 시간을 둘이 신뢰를 회복하는데 들였다면 좀더 특별한 영화가 되지 않았을까 싶은 생각이 들었다. 하지만 여전히 아름답고 사랑스러운 영화. 

드래곤 길들이기2

답글 남기기

아래 항목을 채우거나 오른쪽 아이콘 중 하나를 클릭하여 로그 인 하세요:

WordPress.com 로고

WordPress.com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 로그아웃 /  변경 )

Google+ photo

Google+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 로그아웃 /  변경 )

Twitter 사진

Twitter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 로그아웃 /  변경 )

Facebook 사진

Facebook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 로그아웃 /  변경 )

%s에 연결하는 중